Posts Tagged ‘THE STRIKERS’

TUSSA Battle at the Ramp !!!

Thursday, June 14th, 2012

2011년 겨울 TUSSA Battle at the Box에 이어 두번째 TUSSA Battle at the Ramp가 투사 앞에서 열렸다. 한국스케이트보드씬을 가장 오래 그리고 조용히 지켜오고 있는 투사가 주최한 행사이다. 이번 행사에는 20개가 넘는 브랜드가 함께 해주셨다. 텅 비어있던 공터에 램프 하나 갖다놨을 뿐인데 굉장히 그림이 달라보였다. Massive Ollie, Girl skate game, Skate game, Battle at the Ramp 의 종목이 MC박찬주의 진행으로 차례차례 진행되었다.












Massive Ollie Challenge
1st. 이지훈 (98cm)
2nd. 최순웅
3rd. 이창규





Girl Game of S.K.A.T.E
1st. 정윤경
2nd. 권경진




























































Game of S.K.A.T.E
1st. 이창규
2nd. 이지훈
3rd. 박현우
4th. 김태훈






형님들의 막간 데몬쇼!!!!










































































































최근 수많은 에너지드링크가 런칭되면서 전쟁이라해도 과언이 아닌 이때 BMX, BIKE STUNT, SKATEBOARD등 진짜 행사에 조용히 그리고 적극적으로 협찬을 아끼지 않는 MONSTER ENERGY DRINK KOREA에게 또한번 감동을 받았다. 비록 큰 규모의 행사가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투사 김진태 사장님의 행사에 너무나 많은 도움과 협찬을 아끼지 않은 수많은 로컬 브랜드 사장님들 덕분에 참가한 모든 선수들에게 많은 선물이 돌아갔고 도심한복판에서의 이벤트로 지나가던 갤러리들에게도 즐거움을 줄 수 있었다.나아가 한번더 스케이트보드를 대중들에게 알릴수있었던 행사였다. 바쁘신 와중에도 후배들 격려해주시고 심사까지 맡아주신 치수형님, 상이형님, 상형형님 감사합니다!!! 박감독님께도 역시 감사 !!! 늘 우리 스케이트보더들을 위해 아낌없이 서포트해주는 MC 박찬주님, DJ YTST, 언제나 처음부터 끝까지 함께해주는 UNIONWAY형제들.대회때마다 아름다운 작품을 선사해주시는 supacruqs Makario.Jay Kim. 멋진 사진을 담아주신 임주란님, Charlie Choi 포토그래퍼님께 감사드립니다.그리고 혼자 영상찍고 편집하느라 고생한 Jamie Lee !!! 누구보다 TUSSA Battle at the Ramp 에 참가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펼쳐주신 모든 스케이트보더님들! 당신들이 가장 멋졌습니다!!!

TUSSA skateboardshop presents
Monster Energy Korea
The Skeit magazine
Hybition
Jay Gear
DAKORNER
UNIONWAY
New9
BASTARD XXX
VACANT
SUPACRQS
StuntB skateboards
Buried Alive
Candy Grind
RUN SK8
The Strikers
SK1DIST
THEEVE TRUCKS KOREA
Almighty Gear
quintin
Nueru skateboards
(주) 벌집 삼겹살

FIRE WHEELS VOL.01

Monday, March 19th, 2012



우리 형제 UNIONWAY의 스케이트 펑크 정신이 담겨있는 행사가 진행되었다. 형제가 진행하는 행사에 우리도 빠질수 없어 함께하였다. BURIED ALIVE, VACANT 도 함께 자리를 채워주었다. 원래는 스케이트보드를 탈수 있는 이벤트도 진행되려 했으나 갑작스런 비소식으로 전면 취소….. 하지만 오랜만에 우리 팀원들의 얼굴을 볼수 있는 기분좋은 행사였다. 창원에서 창규, 인천에서 여자친구와 함께 온 태훈, 구리에서 현우, 동두천에서 NICK, 일부러 휴일을 맞춘 송덴쪼, 야자를 마치고 수원에서 교복을 입은채 달려와준 단짝 현준과 와준 막내 지훈. 용인에서 와준 기원씨, 비를 뚫고 달려와준 오랜 친구 호성, 경진씨, 영솔씨, 유리씨 그리고 UNIONWAY 빼미리들….. 아쉽게도 윤경과 우준이 빠졌지만 대회가 아닌 행사에 모이게되니 기분이 남달랐다. 촉박한 시간과 날씨탓에 아쉬움이 남는 행사였지만 다음행사가 또 있음에 위안을 삼아본다. 그리고 맛난 고기와 술한잔과 함께 마무리~~

SEOUL SURFERS GOODBYE 2011 PARTY @ ANTIDOTE Seoul !!

Thursday, December 29th, 2011


2011년 12월 28일. 2011년의 마지막 수요일. 서프문화에 큰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Quiksilver와 Antidote가 함께 진행한 SEOUL SURFERS NIGHT PARTY에 초대를 받아 서교동 ANTIDOTE샵에 방문하였다.

SUNRAT 김태남형님의 소개로 지난 여름 부산 국제서핑대회에도 초대를 해주시고 매번 눈인사만 하다 이제야 얘기다운 얘기를 하게된 서장현 사장님과 김석관 사장님. 두분 모두 멋진외모와 마찬가지로 성격도 샵도 멋졌다. 특별한 연락없이도 항상 즐겁게 만날수 있는 UNIONWAY 조천호대장, 추운 날씨에 말도안되는 자켓을 입고 나타나 한마디 들은 STRIKERS 김성환. 늘 곁에서 힘을 주시는 ICON SUPPLY 김성환 사장님, 360 대장님 진무형님, 남무씨….또 새롭게 만나 인사를 하게된 많은 좋은 분들…. 오랜만에 긴장없이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수 있었다. 다양한 종류의 핑거푸드, 럭키드로우 이벤트(행사 참여방법을 뒤늦게 알아 행사를 놓침…-_-;) 무엇보다 아직 서먹한 내가 불편할까 계속 자상하게 챙겨주신 관계자 여러분들 덕에 치열하기만 한 홍대바닥에서 모처럼 여유있는 분위기를 느낄수 있어 좋았다.

UNIONWAY FEST!!!!!

Friday, October 14th, 2011


우리 형제 UNIONWAY의 멋진 공연이 10월 16일 홍대 롤링홀에서 진행됩니다.
모두들 함께 GO!!!!

INK BOMB 2011 EP.3

Tuesday, May 24th, 2011

수개월을 준비해온 INK BOMB 2011 마지막날!!!!
첫번째 이벤트 국내 타투이스트의 타투 시연회가 열렸다. 갑자기 무대위로 많은 사람들이 올라서자 한번에 시선집중!!!!!
곧이어 라이브 페인팅, 해외 Slackline의 퍼포먼스, Rock Tigers의 멋진 공연이 이어졌다. 그리고 행사의 하이라이트 tattoo contest 가 진행되었다.
국내에서 처음 진행되는 행사 5가지의 타이틀로 심사가 이루어졌고 곧이어 시상도 이어졌다.
반가운 얼굴들도 직접 부스로 찾아와 인사를 나눌수 있었다.
행사를 마치고 뒷마무리를 한후 근처 식당에서 마지막 식사를….. 마침 가미상의 생일이란 정보를 얻었으나 늦은시간이라 종재가 편의점에서 재료를 준비해와서 써니와 함께 케익을 만들어 서프라이즈 축하를 해주었다. 무사히 행사를 마치며 시원섭섭한 마음에 모두 긴장을 풀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수 있었다. 술병이 쌓여갈수록 모두의 친목도 함께 쌓여갔다. 이렇게 새벽 6시까지 이야기 꽃을 피우다 정말로 아쉬운 작별의 시간….인사를 나누는 도중 토모상과 호리긴상은 이미 호텔앞 편의점에서 막걸리와 맥주를 한아름 사들고 호텔 룸홋수를 알려주며 한잔 더하기를 권했다. 그러나 바로 어머니 생신을 위해 대전으로 출발해야하는 써니짱. 아쉽지만 집으로 발을 돌렸다. 우려와 기대속에 진행된 이틀간의 행사. 열흘같은 이틀이 지나갔지만, 무사히 그리고 즐겁게 마칠수 있어서 너무나 기분이 좋았다. 처음으로 행사의 호스트였던 태남형의 예민한 모습도 보았고, 알아주는이 없어도 계속 바쁘게 돌아다니느라 저녁이면 아파서 뒤꿈치를 딛지도 못하는 써니짱의 즐거운 얼굴도 볼수 있었다. 무엇보다 놀라웠던건 많은 사람들이 ‘김태남’ 이름 하나로 하나가되어 뭉쳐져 움직이는 모습이었다. 늘 만나면서 느끼지만 정말 배우고싶은 형님이다. 스케이트보드씬도 이렇게 활발한 움직임이 보여졌으면 하는 바램이 남는다. 열심히 노력했으므로 이런 좋은 결과가 있었으리라. 2012년 네번째 INK BOMB이 벌써 기대된다. INK BOMB 화이팅! 김태남, 김남훈 화이팅이다!!!!!

UNIONWAY!!!!

Thursday, April 7th, 2011

블로그에 예고했던 UNIONWAY공연이 3월 26일 SPOT 에서 있었다. 난지에서의 행사를 마치고 넘어간 홍대….


공연이 시작한후 도착할수 있어서 앞부분 환택의 DEFTUNES 공연을 놓쳐버렸다. 근래 우리DVD를위하여 만들어준 노래를 라이브로 볼수있는 기회를 놓쳐버려 너무 아쉬웠다.TODAY X SPOT의 조대장과 한열의 무대는 나에겐 언제나 한결같은 아드레날린 촉진제역활을한다 ! 힘이 넘친다! THE STRIKERS의 성환은 무대매너의 본좌임을 다시한번 확인시켜주었다. 국내밴드공연 마지막. 예전 클럽 하드코어의 사장님이셨던 최종철형님을 여기 스팟에서 오랜만에 만났다. 15년이란 시간이 훌쩍넘어버린지금도 무대위에서의 종철형님의 임팩트는 전혀변함이없으셨다 .요즘 warpath라는 하드코어밴드를 이끌고 계신데 앞으로도 자주뵐수있었으면 좋겠다.예전에 세종문화회관에서 종철형님과 보드도 많이 탔었는데..그때가 많이 그리워진다.요즘.. 털을 자르고 청바지를 입고 공연을 관람하던 Manny를 모두 스킨헤드독이라며 귀여워해주었다.